E·LIVE

한눈에 보는 최신 이랜드 소식.실시간으로 업데이트되는 이랜드 소식을 한번에 만나실 수 있습니다.

패션

06.29

Friday

"북한 인도적 지원 재원 부족 위기에

큰 도움을 준 이랜드에 깊이 감사"

 

■ 2017년 유엔세계식량계획 협력으로 84,000명 북한 영유아 및 임산부 수퍼시리얼 지원

■ 지속적인 인도적 지원으로 식량위기해결에 도움

 

방한한 프라빈 아그라왈 유엔세계식량계획(WFP, World Food Program 이하 WFP) 북한 사무소장이 28일 오찬에서 이랜드에 감사장을 전달했다.


이날 오찬에서는 프라빈 아그라왈 북한소장이 “지난해 북한 식량지원 규모가 21년 만에 가장 적었던 어려운 상황에서, 이랜드의 식량지원은 상황을 개선하는데 큰 기여를 하였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앞서 지난 5월 방한한 WFP 데이비드 비슬리 사무총장도 이랜드에 감사의 뜻을 전한 바 있다. 


WFP는 지난 2017년 이랜드와 협력하여 5억원 규모의 지원을 통해 함경북도 10개 시에 거주하는 8만 4천명의 영유아 및 임산부 등에게 영양식을 제공하였다.


이랜드복지재단 정재철 상임이사는 “대북지원이 어려울 때도 있었으나, 식량난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북한 주민에 대한 인도적 지원은 진행할 필요가 있었다”며 “북한주민돕기 사업은 지원 시작 이래로 한번도 중단되지 않고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실제 필요한 사항을 지원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90년대 후반부터 시작된 이랜드의 북한주민돕기사업은 심각한 식량난을 겪고 있던 북한 주민을 인도적 차원에서 지원하기 위해 북한 전문 NPO와 협력하여 진행하고 있다. NPO와의 협력을 통해 실질적으로 주민 생활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식량, 의약품, 의류, 생필품 등을 제공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142억원 규모의 대북 인도적 지원이 시행되었다.


이랜드는 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국내외에서 매년 수익의 10%를 사회공헌에 사용하고 있으며 국내에서는 사각지대 위기가정지원사업, 이랜드복지센터 운영, 해외에서는 중국 장학사업 등 그 지역의 필요에 맞는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목록으로